Seoul MICE Webzine | 서울-평창 마음껏 즐긴다…’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특별판’ 출시
19880
single,single-post,postid-19880,single-format-standard,ajax_fade,page_not_loaded,,qode-theme-ver-10.1.2,wpb-js-composer js-comp-ver-5.1,vc_responsive

서울-평창 마음껏 즐긴다…’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특별판’ 출시

sum

서울-평창 마음껏 즐긴다…’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특별판’ 출시

서울-평창 마음껏 즐긴다…’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특별판’ 출시

서울시, 외국인 전용 관광패스 ‘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 출시

서울은 물론 강원지역 대형 리조트 및 관광지 총 95개소서 최대 50% 할인 혜택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무료입장 등 서울지역 신규혜택도…가격은 기존 서울패스와 동일

 

‘디스커버 서울패스(Discover Seoul Pass)’ 평창 특별판이 지난 1일 출시됐다. 서울은 물론 강원 지역의 대형 리조트와 대표 관광지 총 95개소에서 최대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IMG_4091

‘디스커버 서울패스’는 카드 한 장으로 서울 시내 21개 대표 관광지 무료입장, 13개 공연 및 면세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외국인 전용 관광패스다. 대중교통 카드 기능이 탑재돼 충전 후 교통카드로도 쓸 수 있다. 2016년 7월 첫 출시된 이후 서울을 자유롭게 여행하고자 하는 개별 관광객들에게 최적화된 아이템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서울시와 서울관광마케팅은 평창동계올림픽 D-100일을 맞아 외국인 관광객 전용 ‘디스커버 서울패스’(이하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을 출시, 11월 1일부터 5,000매 한정 판매했다. 평창 특별판은 출시일부터 2018년 3월 31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SM3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은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들이 서울과 강원 양 지역 모두 편리하게 관광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기존의 서울패스 혜택은 물론 알펜시아, 하이원, 휘닉스평창 등 강원 지역 10개 대형 리조트를 비롯해 대관령 양떼목장, 정선레일바이크 등 대표 관광지와 렌터카, 셔틀버스, 유람선 등 61개 시설도 할인된다. 또, 숙박 공유 사이트와 연계해 서울패스 소지자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에어비앤비는 기념품을 증정하며, 코자자는 강원지역 한옥스테이 약 250개소에서 10% 할인해준다.

 

아울러, 겨울철 서울의 명물인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무료입장권과 파라다이스카지노워커힐(광진구), 메리골드호텔(마포구) 할인 등 서울 내 신규 혜택도 포함됐다. 풍성한 혜택이 추가됐지만 가격은 기존 서울패스와 동일하다. 24시간권 39,900원, 48시간권 55,000원이다.

디스커버서울패스-동계최종아웃-재단선없음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은 11월 1일부터 인천공항 내 CU편의점, 명동관광정보센터 등 오프라인(25개소)과 서울 관광상품 오픈마켓 원모어트립(onemoretrip.net) 등 온라인 사이트(12개소)에서 살 수 있다.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 출시기념으로 파라다이스카지노워커힐에서는 평창 특별판 48시간권 2장 구매 시 추첨을 통해 총 100명에게 무료 숙박권(1박)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연다.

 

서울관광마케팅 서병곤 사장대행은 “이번 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은 서울을 방문하는 관광객 발길을 지방 지역까지 확산시키는 모범적인 사례가 될 것”이라며 “모바일 패스 출시 등 서비스 확대를 통해 디스커버 서울패스가 서울과 지방을 연계하는 관광 필수품으로 자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는 2018년 대규모 관광 특수를 맞아 지난해 12월 서울-경기-강원 3개 시‧도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관광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서울시내 KTX 정차역 임시 관광안내소 운영, 서울살이 체험상품 운영 등 서울과 평창을 방문하는 여행객 편의제고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안준호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서울과 강원 양 지역 주요 관광지의 매력을 동시에 느끼도록 유도함으로써 한국의 관광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며 “인천-평창을 연결하는 관문도시이자 배후도시로서 서울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세대 유망산업 국제복합소재 전시회 (JEC Asia) 서울에서 최초 개최
서울시 인증! 2017 신규 유니크베뉴를 소개합니다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