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ul MICE Webzine | 서울 MICE가 쉬워지는 ‘2018 PLUS SEOUL’
25876
single,single-post,postid-25876,single-format-standard,ajax_fade,page_not_loaded,,qode-theme-ver-10.1.2,wpb-js-composer js-comp-ver-5.1,vc_responsive

서울 MICE가 쉬워지는 ‘2018 PLUS SEOUL’

sum

서울 MICE가 쉬워지는 ‘2018 PLUS SEOUL’

서울 MICE가 쉬워지는 ‘2018 PLUS SEOUL’

서울시·SMA 참여 회원사 혜택 모두 담긴 통합 패키지 출시

“비즈니스 기회 창출 기대…국내외 온·오프라인 홍보에 박차”

 

‘플러스 서울(PLUS SEOUL)’ 패키지가 더욱 다채롭게 업그레이드됐다. 플러스 서울은 서울시의 MICE 지원 사항과 SMA 참여 회원사 혜택을 하나로 엮은 서울 MICE 혜택 통합 패키지다. 패키지에는 지원금, 종합 유치·개최 지원 서비스, 2018 특별체험코스, SMA 회원사 특별할인혜택 등이 다양하게 포함된다. 서울시에서 제공하는 MICE 혜택을 한눈에 알 수 있고, MICE행사 주최자 뿐 아니라 참가자들에게도 유익해서 지난해 처음 선보인 후 큰 호응을 얻었다.

01

올해 플러스 서울 패키지에는 총 36개 SMA 회원사가 참여한다. 이에 따라 주최측과 참가자에 돌아가는 혜택도 더욱 풍성해졌다. 회원사마다 행사 주최 측에 행사장 임대료, F&B 비용, 입장료(공연, 박물관 등), 체험비용 등을 할인해주고, 참가자에게는 웰컴드링크, 쿠폰, 기념품을 준다. 특히 올해부터 유치답사단을 위해 객실료, 차량서비스, 입장료 등 혜택을 확대한 SMA 회원사의 경우 더욱 눈여겨 볼만하다. 지속가능한 MICE 지원 강화를 위해 재개최 회의에 대한 지원도 신설됐다.

유치 행사의 규모와 성격에 따른 맞춤형 지원도 다양하다. 서울에서 외국인 50명 이상의 국제회의를 개최하거나 유치하고자 하는 국내 학·협회 또는 기관의 경우, 유치‧홍보‧개최 단계별로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단계별 최대지원금은 각각 3천만원‧2천만원‧1억원이다. 또 서울로의 국제회의 유치를 위해 △유치제안서 작성 지원 △서울시장 및 서울관광재단 대표이사의 유치 지지서한 △영어 프리젠테이션 전략수립 및 발표 코칭(유치클리닉) △유치단 현장답사 △해외 공동유치활동 등 다양한 서비스도 전략적으로 지원한다.

올해 개최 단계의 경우 서울 재개최 회의, MICE 행사 앱개발비에 대한 지원이 신설됐다. 서울 재개최 회의 중 전체 500명 이상, 외국인 참가자 250명 이상 국제회의에 대해 교통카드 기능이 탑재된 ‘서울 MICE 카드’(외국인 참가자 1인당 1매)를 추가 지원한다. 서울 개최 회의 중 전체 참가자 500명 이상, 외국인 250명 이상인 회의의 경우, 국·영문 앱개발 비용 일부(최대 5백만원 한도, 개발비의 50%)를 지원받을 수 있다.

기업회의 및 인센티브 관광은 개최 단계에서 최대 1억원까지 지원금을 지원한다. 유료 SMA 포함해 3개사 이상 이용할 경우, ‘서울 MICE 카드’와 ‘2018 특별체험코스’를 추가 지원한다. 2018 특별체험코스에는 △서울로7017 △한강자전거타기 △한양도성걷기 △K-pop댄스 △한류메이크업이 포함된다.

서울에서 개최되는 MICE행사에는 참가자 동선에 따라 △인천공항 환영메시지 △서울웰컴킷 △서울MICE서포터즈 등 다각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플러스 서울 제공 혜택을 포함하여 모든 신청은 서울컨벤션뷰로 홈페이지(kr.miceseoul.com) 내 원스톱 지원 서비스를 통해 한 번에 제출할 수 있다. 서울관광재단은 “간단한 신청만으로 주최측과 SMA간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며 “서울에서 MICE 행사를 개최되는 주최측과 참가자 양측 모두에게 만족을 주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다양한 행정적인 지원과 함께 선제적이고 지속적인 마케팅 활동도 병행할 계획이다. 플러스 서울 패키지 홈페이지와 홍보물을 통해 SMA 참여사 로고 및 지원 사항을 국내외 MICE관계자에게 지속적으로 알리고, 국내외 설명회와 전시회에 참가해 지원 혜택을 활용한 이벤트도 펼칠 예정이다. 또 온라인 배너광고 및 키워드 광고 등 온라인 홍보 마케팅도 활발히 추진하기로 했다.

한편 2017년 플러스 서울 패키지에는 23개 SMA 회원사가 참여한 바 있다. 총 14회 이상의 국내외 전시회 및 설명회에서 SMA 참여사와 공동 마케팅을 추진했으며, 국내일간지 및 해외 MICE 전문매체(Business Traveler US, TTG MICE, CEI 등)에 10회 이상 광고하여 브랜드와 참여사 로고를 홍보했다.

 

 

 

서울 ‘다시 찾는’ 중국